닷모

ꕤ바흐ꕤ

바흐는 교회음악가로 활동하면서 바로크 음악을 대표하는 수많은 곡을 남겨서 '음악의 아버지로' 불렸다. 서양음악의 바로크 시대는 1750년 바흐의 죽음으로 마감될 정도로 바흐는 서양음악사의 절대적인 존재이다. 

그렇다면 바흐의 명언을 알아보자.


<바흐명언>

1. 사람은 젊을 때 배우고, 늙어서 이해한다.


2. 내가 연주를 하는 이유는 세상에서 가장 훌륭한 음악가에게 들려주기 위해서다. 

 

3. 아마 그는 매번 그 자리에 없겠지만 그래도 나는 늘 그가 지켜보고 있다는 생각으로 연주한다.


4. 나는 열심히 일했다. 누구나 나처럼 열심히 하면 똑같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.


이 외 또 다른 바흐명언에는 뭐가 있을 까요!?

 

바흐는 바흐의 커피 칸타타에서 "아아! 커피의 기막힌 맛이여! 그건 천 번의 키스보다 멋지고, 마스카트의 술보다 달콤하다. 혼례식은 못 올릴 망정, 바깥출입은 못할 망정, 커피만은 끊을 수가 없구나.라는 명언을 남겼다.
또 "악기를 연주하는 것은 쉬운 일이다. 네가 해야 할 것은 단지 알맞은 건반을 때에 맞게 누르는 것뿐이고 그러면 악기는 스스로 연주할 것이다."라는 명언도 남겼다.

 

 

ꕤ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ꕤ

이 글을 공유합시다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

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.

잠깐! 비밀로 남겨야 할 만한 내용인가요? 그렇다면 차라리 이메일을 보내주시기 바랍니다.